회원가입 | 로그인 | 1:1문의

드론으로 커피·음식 배달 현실화…호주, 세계 첫 사업승인 > Queensland & 교민소식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 호주소식 + 교민사회(퀸즈랜드) + 사고팔기 + 구인/구직 + 부동산 + Q&A/자유게시판 + 여행/유학 + 포토갤러리 + 전문가칼럼 + 비지니스 + 업소록 + 쿠폰할인 이벤트 + 공지사항

Queensland & 교민소식 목록

드론으로 커피·음식 배달 현실화…호주, 세계 첫 사업승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04-12 11:17 조회209회 댓글0건

본문

당국, 안전 점검 후 캔버라 북부서 허용…몇주내 사업 시작될 듯 


드론(무인기)을 이용한 공중 배송 사업이 호주의 수도 캔버라 북부지역에서 몇 주 안에 시작될 전망이다.

9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 등 외신에 따르면 호주민간항공안전국(CASA)은 세계에서 처음으로 구글 계열의 무인기 운용사 '윙'(wing)의 사업허가 요청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CASA의 피터 깁슨 대변인은 "드론의 안전성, 운항 관리 시스템, 유지관리, 조작 교육 및 운영 계획 등을 점검했다"며 "점검 결과 지상의 인명과 재산, 상공의 항공기에 위협이 되지 않는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구글 지주회사 '알파벳(Alphabet)의 자회사인 윙은 지난 18개월간 시험해온 드론을 활용한 음식, 음료, 약품 등 배달 사업을 본격화할 수 있게 됐다.

사업승인이 났지만 배송용 드론은 운용상 제약이 있다.

시내 주요 도로를 횡단해 운항할 수 없고, 사람들이 다니는 거리에서는 일정 수준 이상의 고도를 유지해야 한다.

다만, 당국은 시험 가동 기간 지적된 '소음'은 문제 삼지 않기로 했다.

시험 가동 중 일부 주민은 드론 소음이 이중창 너머에서도 들린다고 불만을 제기한 바 있다.
드론으로 커피·음식 배달 현실화…호주, 세계 첫 사업승인

 

가디언은 드론을 이용한 배송 서비스가 캔버라 북부 크레이스의 파머스톤과 프랭클린에서 몇주 안에 시작될 예정이라고 전망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광고문의 & 제휴문의
Tel 0449 887 944, 070 7017 2667, Email qldvision@gmail.com
Copyright ⓒ DIOPTEC, Queensland Korean Community websit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