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 로그인 | 1:1문의

십 대 청소년 음란물 노출 우려.. ‘영향력, 과소평가 말아야’ > Queensland & 교민소식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 호주소식 + 교민사회(퀸즈랜드) + 사고팔기 + 구인/구직 + 부동산 + Q&A/자유게시판 + 여행/유학 + 포토갤러리 + 전문가칼럼 + 비지니스 + 업소록 + 쿠폰할인 이벤트 + 공지사항

Queensland & 교민소식 목록

십 대 청소년 음란물 노출 우려.. ‘영향력, 과소평가 말아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12-07 14:25 조회98회 댓글0건

본문

많은 호주 청소년들이 음란물에 노출됨에 따라 성에 대한 부정적인 태도가 늘어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호주 가족 연구소가 음란물에 대한 영향을 조사한 논문에 따르면 9세에서 16세 사이 청소년의 절반가량이 음란물을 본 것으로 밝혀졌다. 논문은 청소년의 음란물 사용이 안전한 성행위, 성 역할 및 성에 대한 지식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근거가 증가하고 있다며, 음란물이 성에 대한 비현실적인 기대감을 갖게 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앤 홀런스 연구소 디렉터는 “호주에서 9세에서 16세 사이 청소년의 44%가 지난 12개월 동안 성적인 이미지와 마주하게 됐고, 이들 중 16%는 성행위를 하는 음란물을 봤다”라고 설명했다.  

조사 결과 음란물을 본 후 충격이나 고통을 표현하는 경우는 남학생보다 여학생의 비율이 높았다.

홀런스 씨는 청소년들이 성과 관련된 건강 정보, 성행위나 의학적 조언을 얻기 위해 인터넷을 검색하는 중에 우연히 음란물에 노출되는 경우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제대로 된 성교육이 이뤄지지 않는 가운데 음란물이 청소년에게 미치는 영향을 부모들이 과소평가해서는 안된다고 조언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광고문의 & 제휴문의
Tel 0449 887 944, 070 7017 2667, Email qldvision@gmail.com
Copyright ⓒ DIOPTEC, Queensland Korean Community website All Rights Reserved.